하동 농·특산물 서울 특판전 '대박났네'

19개 업체 참여… 1억3100만원 판매·3억8000만원 계약 향우일보l승인2016.06.05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경남 하동군이 지난달 26일부터 나흘간 서울 광진구 어린이대공원에서 열린 ‘2016 하동 우수 농·특산물 특판전’에서 큰 성과를 거뒀다.

지난 2일 군에 따르면 청정 지리산과 섬진강 일원에서 생산된 친환경 농·특산물의 소비촉진을 위해 마련한 이번 특판전에서 1억3100만원의 판매실적을 올렸다. 지난해 하반기 1억2300만원에 비해 6.5%의 신장한 실적이다. 

품목별 판매실적은 재첩 4000만원을 비롯해 김부각·하옹고·도라지 등 건강식품 3300만원, 건나물·장아찌·엑기스류 3000만원, 곡류 및 장류 2000만원, 신선 농산물 600만원, 녹차 200만원 등이다. 

이번 특판전에서 하동군 농협연합사업단의 적극적인 마케팅에 힘입어 롯데마트와 매실 2억원, GS리테일과 역시 매실 1억8000만원어치 등 3억8000만원 어치의 구매계약을 체결해 총 5억1100원의 실적을 올렸다. 

이처럼 하동 농·특산물이 인기를 모은 것은 맑고 깨끗한 지리산과 섬진강에서 생산된 친환경 농·수·특산물에 대한 서울 소비자들의 선호도가 날로 높아지고 매년 정기 특판전을 통한 고정고객이 증가한 때문으로 분석된다. 

또 3만원 이상 구매고객에게 하동꽃쌀을 무료로 증정하는 보너스 행사를 가진 것도 한몫한 것으로 보여진다. 

최영규 국제통상과장은 “청정 지리산과 섬진강 일원에서 생산된 하동 농·특산물에 대한 명성이 높아지면서 판매실적도 갈수록 신장세를 보이고 있다”며 “내년에도 더욱 철저히 준비해 농가의 소득 증대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향우일보  newshyang@gmail.com
<저작권자 © 향우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향우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양천구 공항대로 638 은주빌딩 402호  |  대표전화 : 02)780-9300
등록번호 : 서울 아 03449   |  발행·편집인 정태기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정태기
Copyright © 2019 고향뉴스. All rights reserved.